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미용시장 변화, 나 다시 돌아갈래…''안티에이징'' 지고 ''디에이징 온다


[뷰티트렌드]미용시장 변화, 나 다시 돌아갈래…''안티에이징'' 지고 ''디에이징 온다

2017-03-16 18:24:20


이현석 기자
(pdfman@betanews.net)


최근 미용시장에 새 바람이 불고 있다. ''활성산소''의 중요성이 알려지면서 노화를 예방하는 ''안티에이징''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어린 나이로 돌아가자는 ''디에이징(De-aging)'' 관리법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것.

관계자에 따르면 "''디에이징''은 건강한 몸속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한데, 특히 대사와 노화 과정에서 생길 수밖에 없는 ''활성산소''를 감소시켜야 한다. ''활성산소''는 신진대사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발생하는 불안정한 상태의 산소를 말하며, 노화를 촉진하는 원인으로도 알려져 있다."고 설명했다.

최근에는 이런 활성산소를 관리해 면역력 강화뿐만 아니라 노화를 늦추고자 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이에 ''디에이징''을 위한 ''활성산소'' 관리법 몇 가지를 소개한다.

▲이하 사진제공 - 바노바기 성형외과

◈항산화 물질 섭취하기

''활성산소'' 관리를 위해선 먼저 평소 생활 습관을 돌아볼 필요가 있다. 평소 장시간 자외선에 노출되거나 과도한 음주, 흡연 등은 체내 ''활성산소''의 양을 급격하게 증가시킨다. 외출 시에는 자외선 차단제를 꼼꼼히 바르고 음주, 흡연량을 줄이는 것이 좋다. 더불어, 항산화 물질인 비타민C, 비타민E가 풍부한 브로콜리, 토마토, 블루베리 같은 채소와 과일을 자주 섭취해준다.


◈적당한 운동과 스트레스 줄이기

스트레스는 ''활성산소'' 발생에 깊숙이 관여하고 있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우리 몸의 신경과 호르몬계는 즉시 작동해 민감하게 반응하는 데 이때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게 되고, 그 과정에서 ''활성산소''도 덩달아 많이 발생하게 되는 것이다. 따라서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매일 하는 일정한 운동은 ''엔도르핀'' 생성을 촉진한다. 주로 걷기나 조깅, 줄넘기, 수영 등을 일주일에 3~4번, 한 번 할 때 30분, 일정하게 하는 것이 좋다. 요가, 태극권 등도 스트레스를 해소하는 데 효과적이다.


◈적당량의 ''활성산소''는 오히려 인체 대사 활동에 도움

하지만 과도한 ''활성산소'' 억제는 오히려 몸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적당량의 ''활성산소''는 우리 몸에 침투한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죽이고, 세포증식이나 분화 등 인체 대사 활동에 도움을 준다는 사실이 여러 보고를 통해 밝혀지고 있다.

DNA의 이중나선구조를 발견해 노벨상을 수상한 ''제임스 왓슨'' 박사는 다양한 연구결과를 통해 당뇨병 치료에 핵심적인 두 가지, ''운동''과 ''메포민'' 투약이 각각 활성산소 생성과 감소를 일으키는 반대 작용을 지니고 있으며, ''활성산소'' 부족이 세포의 인슐린 감수성을 떨어뜨려 당뇨병에 이르게 한다는 가설을 제시하였다. ''활성산소''가 인간에게 해악을 끼치면서도 동시에 필수 성분이라는 양면성을 알아낸 것.

''바노바기'' 가정의학과 ''복아름'' 원장은 "활성산소 관리는 노화 방지뿐만 아니라 요즘 같은 환절기에 면역력을 키우는 데 중요한 요소로 떠오르고 있다”며, “적당한 운동뿐만 아니라 식습관도 중요한 부분이며, 특히 채소와 과일엔 여러 가지 항산화 물질이 들어있어 ''활성산소''를 억제할 뿐만 아니라 암이나 심장병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때문에 ''비타민제''보다는 신선한 채소와 과일을 평소에도 많이 섭취하는 것을 추천한다"고 말했다.

http://betanews.heraldcorp.com:8080/article/684144.html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