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뚱해 보이는 심술보살, '심부볼지방제거'로 간단 해결

뚱해 보이는 심술보살, '심부볼지방제거'로 간단 해결

양보현 기자

(▲사진제공=바노바기 성형외과)


[서울=내외뉴스통신] 양보현 기자 = 취업 준비생 서 모 씨(26세)는 양쪽 볼 아래쪽에 볼록하게 튀어나와있는 심부볼 때문에 고민이 많다. 볼록한 심부볼로 가만히 있는데도 불만 있고 뚱해 보이는 표정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얼마 전에는 면접을 보다가 한 면접관으로부터 화가 난 것 같다는 얘기를 듣기도 했다. 계속되는 면접에서 고배를 마신 서 씨는 이참에 심부볼을 없애고자 마음먹었다.

적당한 볼살이나 젖살은 동안으로 보이게 하는 플러스 요소가 되지만 볼 지방이 과하면 되려 얼굴이 커 보이고 나이도 훨씬 많아 보일 수 있다. 특히 광대뼈 아래쪽으로 크고 불룩하게 튀어나온 심부볼 지방은 심술궂어 보이는 인상을 만드는 주범이다.

흔히 말하는 젖살은 대부분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빠지게 되는데 서 씨의 경우처럼 볼 지방이 과하거나 심부볼이 발달한 것이라면, 다이어트나 식이요법 등의 자연적인 방법으로는 빠지지 않고 남아있게 된다.

심부볼 지방이란 볼 안쪽의 지방덩어리가 주머니 속에 들어있는 것으로 올바른 의학적 용어는 볼지방패드다. 심부볼 지방은 위로는 관자놀이 부위, 뒤쪽으로는 턱뼈 안쪽까지 넓게 분포돼 있다. 또 피하지방과는 달리 주머니에 둘러싸여 질기고 단단한 구조로 돼있어 지방을 녹이는 것이 아니라 입안 절개를 통해 직접 제거해야 효과적이다.

예전에는 V라인 얼굴형을 만들기 위해서 뼈를 깎는 양악수술이나 안면윤곽수술 등을 시행했지만 최근에는 심부불지방제거처럼 뼈를 깎는 수술을 하지 않더라도 얼굴 라인을 작고 갸름하게 만들 수 있다. 또 이런 시술이 효과도 반영구적으로 유지되어 환자들의 만족도가 크다.

심부볼지방제거는 20~30분 내로 수술 시간이 짧으며 수면마취로 진행돼 긴 회복기간 없이 수술 다음날부터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 또 입 안쪽으로 1~1.5cm 정도의 작은 절개를 하기 때문에 외부에 노출되는 흉터가 없고 얼굴축소 효과 및 얼굴 리프팅 효과까지 동시에 얻을 수 있다.

특히 입안에 사탕을 물고 있는 것처럼 볼록하게 튀어나왔거나 볼 아래쪽이 볼록하면서 처져 보이는 경우, 다이어트로 체중을 줄여도 유전적인 요인에 의해 얼굴 살 만큼은 그대로이거나 조금만 살이 쪄도 볼살이 금방 커지는 경우 등에 심부볼지방제거술을 시행할 수 있다. 또 필요에 따라서 통통한 볼살이나 윤곽 수술 후 처진 광대살 등 얼굴의 전반적인 지방을 흡입하는 ‘볼살지방흡입’, 턱 밑 살이 많아 턱이 두 겹으로 겹치고 처진 경우 시행하는 ‘이중턱지방흡입’ 등을 함께 진행할 수도 있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박종림 원장은 “심부볼지방제거술 같은 경우 뼈를 깎는 큰 수술이 아니다 보니 환자 입장에서는 자칫 가볍게 생각할 수도 있다”며 “그러나 얼굴형을 다루는 수술의 경우 간단한 시술이라고 해도 얼굴뼈에 대한 정확한 이해도와 다양한 임상경험이 있는 의료진을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 원장은 또 “수면마취가 진행되는 시술인 만큼 병원의 마취과 전문의 상주 여부와 비상시 응급대처 시스템 등이 구축되어 있는지 체크하고, 사후관리가 체계적으로 이뤄지고 있는지도 꼼꼼하게 확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startofdream@naver.com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32595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