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모티바 보형물, 가슴 재수술에 효과적인 이유는?

김영호 기자


▲ 사진=바노바기 성형외과


[일간투데이 김영호 기자] 최근 건강미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면서 단순히 마르기만 한 것이 아닌 볼륨감 넘치는 몸매를 원하는 여성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국내 가슴성형 시장의 규모는 매년 성장해 나가는 추세다.


하지만 가슴성형에 대한 관심이 커지는 만큼, 만족스럽지 못한 결과로 인한 가슴재수술 사례도 늘어가고 있다. 가슴재수술 원인을 살펴보면 구형구축이나 가슴 비대칭, 보형물 크기 및 촉감, 모양에 대한 불만족 등이 있다. 특히 구형구축은 가장 흔한 가슴 재수술 원인인데, 수술 후 삽입한 보형물 주변이 딱딱해지는 현상으로 인체가 보형물을 이물질로 인식, 주변에 균일하지 못한 피막을 형성해 촉감이 단단하게 느껴지고 통증을 유발하기도 한다.

이에 최근에는 기존 보형물의 장점을 부각시키고 단점을 개선한 ‘모티바 보형물’이 각광을 받고 있다. 국내에 출시된 ‘모티바 어고노믹스(Motiva Ergonomix)’는 스무스 타입과 텍스쳐 타입의 장점을 합친 보형물로, 세밀하게 제조된 외피를 통해 구형구축의 확률을 현저히 낮췄다. 또 인체공학적 기술력으로 점탄성이 우수한 실리콘 겔이 중력에 따라 실제 가슴과 같이 자연스러운 움직임과 모양을 만들어 준다. 누운 자세에서는 모양이 자연스럽게 퍼지고 서 있을 때는 가슴 모양이 물방울 형태로 자연스럽게 변하여 어떠한 자세에서도 본래 내 가슴인 것처럼 자신감을 가질 수 있다.

실제로 최근 세계적 학술지인 미국 성형외과 논문 ‘ASJ(Aesthetic Surgery Journal)’의 모티바 보형물 임상실험 결과에 따르면 모티바 어고노믹스의 경우 △구형구축 △이중 캡슐 △지연성 장액종 △지속적 팽윤 △리플링 현상이 발견되지 않았다. 또한 사람의 표면 기저층을 모방한 인체 친화적인 보형물로 수술 후 합병증에 대한 위험률을 낮출 수 있다고 분석했다.

안전을 위한 다양한 기술력이 적용된 것도 눈길을 끈다. 모티바에는 안전 정보를 보증하는 고유식별장치(UDI)가 삽입돼 있다. UDI는 인체 삽입이 가능한 안전한 장치인데 향후 휴대용 판독기로 보형물에 접근하면 고유번호가 읽혀 별도의 절차없이 보형물이 언제 어떻게 사용됐는지 수술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모티바 보형물의 경우 현재는 풍부한 임상경험과 실력이 검증된 성형외과에만 공급되고 있으므로 병원 선택 시 유의해야 한다. 또 가슴성형은 보형물 종류 외에도 개인의 흉곽 모양이나 피부 상태, 지방 정도 등을 정확하게 파악해야 하므로 가슴성형 자체에 숙련도가 높은 전문 의료진과 충분한 상담이 이뤄져야 한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반재상 대표원장은 “모티바 보형물은 구형구축 등 부작용 발생률이 현저히 낮고 보형물의 테두리가 만져지는 리플링 현상이 거의 없어 가슴재수술 환자는 물론 자연스러운 가슴 모양을 선호하거나 피부가 얇고 마른 체형의 환자들이 많이 선호하는 편”이라며 “다만 모티바 보형물의 경우 안전과 실력이 검증된 일부 성형외과에만 공급되고 있으므로 병원을 선택하기 전 모티바 지정병원 여부를 반드시 확인, 해당 병원의 안전 장비 시스템, 사후관리 시스템이 갖춰 있는지도 함께 살펴봐야 한다"고 말했다.

http://www.d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8407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