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유형별로 달라지는 무턱 개선법 [박종림 원장 칼럼]

유형별로 달라지는 무턱 개선법 [박종림 원장 칼럼]

박종림 원장


▲ 바노바기 성형외과 박종림 원장

[미디어파인 전문칼럼] 평소 입이 나와 보이거나 얼굴과 목 사이의 경계가 불분명해서 답답한 느낌이 든다면 무턱을 의심해볼 수 있다. 무턱은 아래턱이 위턱보다 후방으로 들어가 있거나 길이가 충분하지 못해 아래턱 부분이 작아 보이는 것을 말한다.

인종적으로 동양인에 비해 서양인에게 무턱 증상이 많이 나타나지만 최근에는 서구화된 식생활로 인해 동양인의 무턱 발생도 늘어나고 있다. 이렇게 무턱이 있으면 어딘지 모르게 뚱해 보이고 인상이 빈약해 보인다. 또 입술을 다물기 위해 힘을 주다 보니 아래턱 부분에 복숭아씨처럼 주름이 잡힌다.

무턱 증상은 유형과 정도에 따라 필러 시술이나 보형물 삽입, 턱끝수술 등으로 개선이 가능하다. 가장 손쉽게 무턱을 개선하는 방법은 필러 시술이다. 보통 무턱이 심하지 않은 경우 필러를 이용해 교정하는데, 반복적으로 시술받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

경증의 무턱 증상이 있다면 보형물 삽입술도 도움 된다. 보형물 삽입술은 실리콘, 고어텍스 등을 삽입해 고정하는 방식인데, 필러와는 달리 영구적인 효과를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무턱 증상이 심하다면 턱끝수술을 고려하는 것이 좋다.

턱끝수술(무턱수술)은 뒤로 들어가 있는 턱뼈를 절골해 앞쪽으로 이동시킨 뒤 나사와 플레이트를 사용해 단단하게 고정하는 방법이다. 턱끝수술은 절골하는 각도에 따라 턱 길이를 조절할 수 있어 자연스러운 턱선을 만들 수 있으며, 턱끝이 앞으로 나오면서 목에서 턱끝까지 실제 길이가 길어져 목선이 예쁘게 개선된다. 또 입을 다물기가 편해지면서 턱끝의 긴장을 풀어주는 효과도 있다.

단, 턱끝수술을 진행할 때는 신경선의 위치를 정확하게 파악한 후 수술이 이뤄져야 안전한 결과를 얻을 수 있다. 또한 교합이 맞지 않고 턱뼈가 안쪽으로 들어간 정도가 심한 무턱의 경우 양악수술이 필요할 수도 있다.


(바노바기 성형외과 박종림 원장)

http://www.mediafine.co.kr/news/articleView.html?idxno=9796

H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