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A N O B A G I

언론속의 바노바기

바노바기 성형외과의 다양한 활동을 만나보세요

딤처리
"코재수술, 이전 수술 실패 원인 분석 뒷받침돼야"

"코재수술, 이전 수술 실패 원인 분석 뒷받침돼야"

박보라 기자

바노바기성형외과 이현택 원장

[세계비즈=박보라 기자] 외모에 대한 불만족으로 인해 성형수술을 고민하다가 결정을 하게 되지만 불만족스러운 결과나 혹은 부작용으로 인해 재수술을 결심하게 되는 경우가 있다. 성형수술 사례가 많은 신체 부위는 그만큼 재수술을 하는 비율도 비례하게 되는데, 코수술의 경우 눈수술과 달리 보형물을 삽입하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재수술을 고려하는 경우도 많다.

코수술이 무조건 재수술을 야기하는 것은 아니다. 잘못된 방법으로 수술을 했거나, 혹은 맞지 않은 보형물을 사용하게 된다면 수술 결과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따라서 코 재수술을 고려하고 있다면 이전 수술의 실패 원인을 명확하게 분석해 다시 수술이 반복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

코는 보기에는 매우 작지만 뼈, 연골, 연부조직 등 다양한 조직들이 복합적으로 어우러져 있다. 여기에 코 성형을 이미 진행한 경우라면 조직에 자극이 가해졌을 것이고, 구조적인 변화도 생겨 한층 더 복잡해진 구조를 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미용적으로 불만족스럽거나, 코 기능에 문제가 발생했다거나 또는 염증 등 부작용이 생긴 경우라면 재수술을 고려하게 된다. 첫 수술보다 재수술의 난이도가 더 높은 만큼 현재 코의 유형을 명확하게 파악하고, 실패의 원인을 분석하여 코를 재교정 해보아야 한다.

첫 수술을 하고 난 뒤에 시간이 지나면서 코 끝이 짧아지는 경우가 있다. 이 경우 상담 단계에서 코 끝의 모양과 경도를 정밀하게 판단하고, 비중격을 연장시키거나 비주를 튼튼하게 하는 재수술을 통해 코 끝을 오똑하게 유지해볼 수 있다.

구축에 의해서 코 끝이 들리는 경우도 있다. 염증을 방치하게 될 경우 동반되는 부작용으로, 기존에 코 내부에 문제가 되는 조직을 충분히 제거하고 남은 조직을 풀어주면서 코 끝을 재교정해야 한다. 내려온 코 끝에는 인공보형물이나 자가보형물 중 적합한 재료를 선택해 삽입하면 되고, 코 끝이 다시 들리지 않도록 연부조직을 충분히 늘려 주어야 한다.

코 끝의 모양이 뭉툭하고 둔화되는 경우 불만족으로 이어지기 쉽다. 기능에는 별 다른 문제가 없지만 코의 모습 자체에 대한 불만족감을 야기하게 되므로, 어떠한 원인으로 인해 이런 결과가 나타났는지 정밀하게 분석 후 연골을 다시 모아주거나 적절한 크기의 모양으로 다듬어 재수술을 해볼 수 있다.

코 재수술은 첫 수술을 하고 최소 3~6개월이 흐르고 조직이 안정화되고 난 뒤에 진행하는 것을 권한다. 재수술에도 적합한 시기가 있는 만큼 의료진과 상의를 하여 적절한 수술 시기를 결정해야 한다.

바노바기성형외과 이현택 원장은 “다년간의 노하우와 수많은 임상 경험을 겸비하고 있는 의료진과 체계적인 시스템 하에 재수술의 실패 원인, 코의 유형을 명확하게 파악하여 수술 방법을 결정해 재수술을 진행하는 것이 핵심”이라며 “재수술이라는 것은 다양한 변수가 존재하는 만큼 노하우와 기술을 기반으로 경험을 뒷받침하는 전문의와 함께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http://www.segyebiz.com/newsView/20210909505669?OutUrl=naver

HOT